사회 > 사회일반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여수시, 소제마을 택지개발사업 닻 올려···1324억원 투입
418,000㎡ 부지 2023년 준공목표..주거시설용지 200,640㎡(48%), 상업시설용지 12,540㎡(3%), 공원·주차장 등 공공시설용지 204,820㎡(49%) 조성
기사입력  2019/02/05 [14:10] 최종편집    고용배기자
▲ 사진은 여수시 소호동 소제마을 항공사진.

전남 여수시는 올해부터 소제마을 418,000㎡ 부지에 사업비 1324억 원을 투입해 택지개발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.

이 사업은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소제마을에 주거시설용지 200,640㎡(48%), 상업시설용지 12,540㎡(3%), 공원·주차장 등 공공시설용지 204,820㎡(49%)를 조성할 계획이다.

앞서 여수시는 지난해 6월 전라남도로부터 택지개발계획 승인을 받은 후 10월부터 보상 물건 실태조사를 진행해 토지 536필지, 주택 94동 등 90%를 완료했다.      

이에 따라 실태조사를 마친 보상 물건에 대해서는 오는 8일까지 이의신청을 받으며, 2월 중 보상협의회를 열고 3월부터 감정평가를 시작해 4월에는 보상협의에 들어갈 방침이다. 

여수시 관계자는 "보상협의가 마무리되는 올 하반기부터 택지개발 공사가 시작될 것 같다"면서 "5년 후 최고의 명품택지를 제공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"고 말했다.

 
ⓒ 브레이크뉴스전남동부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
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목  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