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회 > 사회일반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여수시의회 여순사건 특위.. 국회 방문 특별법 제정 촉구
11~12일 국회방문 여순사건 특별법 제정 동참의원 감사 스티커 전달 및 여순사건 배지 증정
기사입력  2019/02/09 [17:06] 최종편집    고용배기자


여수시의회 여순사건 특별위원회(위원장 전창곤)가 여순사건 특별법 제정 촉구를 위해 오는 11일부터 이틀간 국회를 방문한다. 

무엇보다 이번 방문은 여수시의회여순사건특위를 포함해 여순항쟁진실규명과명예회복을위한범시민위원회와 (사)여수지역사회연구소, 전남도의회여순10‧19사건특위, 순천시의회여순사건특위, 구례군의회, 여순사건재경유족회, 여순사건유족협의회장단 등 8개 기관‧단체가 함께해 의미가 크다.

모두 45명으로 구성된 방문단은 효율적으로 여순사건 특별법 제정 촉구 활동을 펼치기 위해 7~9명이 한 조가 되어 5개 조로 편성해 국회의원실을 방문한다.

여수시의회 여순사건 특위를 비롯한 방문단은 11일 오전 11시 30분 국회 정문 앞에서 여순사건 특별법안을 대표 발의한 5명의 국회의원과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다.

이어 당일 오후 1시부터 다음 날 오후 3시까지 특별법 제정에 찬성한 139명의 국회의원 의원실을 찾아 특별법 제정 동참 감사 스티커를 의원실 출입문에 부착하고 동백꽃 문양의 여순사건 배지를 각 의원에게 증정하기로 했다.

전창곤 특위 위원장은 "질곡의 역사와 함께한 지난 과거를 반성하고 상생과 화합의 시대를 맞이하기 위해 국민과 정치인이 힘을 모아야 할 때"라며 "20대 국회 임기 내 특별법이 제정될 수 있도록 다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"고 말했다.

한편 20대 국회에서 여순사건 특별법안을 발의한 국회의원은 주승용 의원(바른미래당), 이용주 의원(민주평화당),김성환 의원(더불어민주당),정인화 의원(민주평화당), 윤소하 의원(정의당) 등 5명이다.

     

    

ⓒ 브레이크뉴스전남동부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
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목  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